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홈페이지에서 로그인 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가슴으로 걷는 올레 900리


가슴으로 걷는 올레 900리

<오수태> 저 | 좋은땅

출간일
2021-05-28
파일형태
ePub
용량
21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휘적휘적 걷고는 있지만 몸과 맘이 따로 논다. 시선은 송림 사이 빈틈으로 보이는
수평선을 힐끔거리거나, 이름 모를 관상수를 훑어보지만 몸은 빈 몸이 되어 무의
식적으로 휘적거리고 있다. - 주상절리로 가는 길에서

만약 올레길이 없었다면 즐거움으로 채워야 할
내 삶의 한쪽 공간이 비어 있을 뻔했다. - 문도지 오름에서

어제와 오늘이 같을 수 없듯이 길도 그냥 제자리에 있는 것 같지만 실은 길 위를
스쳐가는 세월이 온갖 풍상을 길 위에 내려놓고 간다.
- 큰소낭 숲길을 지나 오시록헌 농로로 가는 길에서

저자소개

「무사히 끝나기만을」으로 신동아 제12회 논픽션 입선, 1976년 10월 호 게재. 「무사히 끝나기만을」 한국해양문학선집 제7권 논픽션에 수록, 1995, 한경. 『임신년 일지』, 1993, 정문사, 『가볼 곳도 많고 풍물도 다양한 중국』(비매품)

목차

그날들을 되짚어 보면서 … 4
일러두기 … 6
올레길 개요 … 9


3A코스 통오름 … 12
4코스 표선 해비치 해변 … 21
5코스 동백꽃 … 27
6코스 섶섬 … 34
7코스 강정천 … 41
7-1코스 감귤 … 50
8코스 주상절리 … 57
9코스 기정박수 … 65
10코스 형제섬 … 72
11코스 곶자왈 … 79
12코스 차귀도의 일몰 … 86
13코스 의자마을 … 94
14코스 손바닥 선인장 … 101
14-1코스 탱자나무 … 109
15A코스 비양도 … 116
16코스 돌 염전 … 124
17코스 동문시장 … 132
18코스 곤을동 4.3마을 … 140
19코스 방사탑 … 151
20코스 바람 바람 … 157
21코스 별방진 … 165
1코스 신흥초등학교 … 172
2코스 노랑부리저어새 … 182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