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홈페이지에서 로그인 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동화로 읽는 홍길동


동화로 읽는 홍길동

<허균> 원저/<이상배> 편저/<한수언> 그림 | 좋은꿈

출간일
2021-09-15
파일형태
ePub
용량
46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고전을 쉽고 재미있는 동화로
허균이 지은 [홍길동전]을 어린이가 읽기 쉽게 동화로 풀어 엮었다. 고전은 예전에 쓰인 작품으로, 시대를 뛰어넘어 변함없이 읽을 만한 가치를 지니는 것들을 이른다. [홍길동전]은 허균(1569~1618)이 지은 우리나라 최초의 한글 소설로 알려져 왔다. 최초의 한국 소설이라는 평가만으로도 꼭 읽어야 할 가치가 있다. 또한 이 고전이 쓰여지고 읽힌 시대나 지금이나 우리가 사는 사회의 현실은 크게 다름이 없다. 정의라는 바른 정신의 혼돈, 차별의 설움, 빈부 격차, 갑과 을의 지배 질서, 금수저와 흙수저 같은 새로운 사회 모순 등, 온갖 사회 질서를 바꿀 힘은 무엇이고, 영웅은 누구인가? 그런 영웅을 바라고 기다리는 것이 서민들의 소박한 꿈인 것이다.

지금 세상도 옛 조선시대나 다름없는 일이 많다. 공부를 많이 하고 높은 관직이나 지위에 오른 사람이 맡은 일에는 무능하고, 부정한 방법으로 자신의 이익을 취하고, 법을 안 지키고, 법을 나쁘게 이용하고, 재산을 충분히 가졌음에도 힘없고 가난한 사람 것을 더 취하려고 욕심을 부린다.
그래서 우리는 세상을 바꿀 진정한 지도자, 영웅을 기다리고 있는지 모른다. 우리 어린이들이 이 고전을 재미로만 읽는 것이 아니라, 바른 생각과 바른 정신으로 현실을 보는 의식을 갖고, 사회의 올바른 정의와 가치가 무엇인지에 대해 비판적인 사고를 기르는 계기가 되면 좋을 것이다.

목차

서자의 설움
활빈당 두령이 되다
동에서 번쩍, 서에서 번쩍
여덟 명의 홍길동
홍길동, 병조판서가 되다
홍길동, 조선을 떠나다
홍길동, 나라를 세우다
홍길동, 신선이 되다
읽고 나서-생각하기
우리에게 나타날 영웅은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