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홈페이지에서 로그인 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메시지를 입력하세요


메시지를 입력하세요

<오휘명> 저 | 히읏

출간일
2022-06-07
파일형태
ePub
용량
48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언제나 깊숙이 보고 싶은 사람, 넌 그런 사람이야.”
오휘명 작가의 장편 로맨스, 5년 만의 개정판
‘A부터 Z, 성격부터 겉모습까지 달라도 너무 다른 그들의 연애’


성격부터 옷 입는 것까지 모든 게 달랐던 효빈과 성하. 그들은 이별한 지 일 년이 흐른 어느 날, 예전에 쓰던 휴대폰을 우연히 켜게 된다. 이제는 안부 연락조차 주고받을 수 없는 사이가 됐지만, 오래된 휴대폰 안에는 두 사람이 열렬히 사랑했을 때의 메시지들이 가득하다. 각자 다른 곳에서 오래전 문자메시지를 다시 읽는 것만으로도 두 사람은 빠르게 서로를 그리워하기 시작하는데.

‘과연 극히 닮은 두 사람이 하는 연애가 이상적인 연애일까, 아니면 서로 다를수록 재밌고 독특한 연애를 할 수 있는 걸까?’ 이 이야기는 과연 이상적인 사랑이 있는 건지를 의심하는 사람, 너무도 다른 연인들, 사랑을 시작하기를 주저하고 있는 사람들에게, 진심을 품고 서로를 대하면 결국 진심은 닿는다는 메시지를 전한다.

출간 즉시 주간 베스트셀러 차트에 오르며 많은 이의 마음을 간질였던 장편소설 『AZ』가 『메시지를 입력하세요』라는 제목으로 5년 만에 전격 재출간됐다. 이제는 책이 품고 있는 이야기들과 함께 진실하고 깊은 사랑에 빠질 시간이다.

저자소개

남에게 어떻게 불리고 어떤 걸 해줄 수 있고 어떤 사람이어야 하는지를 늘 고민해왔다. 그리고 요즘은 그러지 않는 연습을 하고 있다. 막연한 응원과 위로, 거짓 없는 대화를 좋아한다. 쓴 책으로 『그래도 사랑뿐』, 『서울사람들』, 『AZ』, 『곁』, 『당신이 그 끌림의 주인이었습니다』 등이 있다.

목차

1부. 조각들 06
2부. 냄새들 32
3부. 대륙 52
4부. 여행자를 기다리는 마음 70
5부. 섬 86
6부. 드뷔시 104
7부. 한 사람의 백과사전 148
8부. 그렇게 되더라고요 190
9부. 늦겨울 218
10부. 다시 늦겨울 230
11부. 깊은 곳으로 250
그 후. 멀어지다 가까워지며 260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