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홈페이지에서 로그인 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왜 나는 중국을 공부하는가


왜 나는 중국을 공부하는가

<김만기> 저 | 다산북스

출간일
2016-02-01
파일형태
ePub
용량
24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1992년, 한중수교로 처음 문을 열었던 중국부터
지금의 G2까지 역동적으로 변해온 모습을 그대로 담다!


『왜 나는 중국을 공부하는가』는 기존에 나와 있는 중국을 소개하는 책들과 다르다. 단순히 중국을 분석하고 소개하는 것이 아니라 직접 중국을 경험하지 않고는 도저히 알 수 없는 생생한 이야기들이 넘쳐난다. 중국에서의 공부 경험 이외에도 성공한 사업가와 투자전문가로서의 조언, 사업 컨설팅을 하며 부딪쳤던 중국의 비상식적인 일들에 대처하는 자세, 만만디 계약에 휘둘리지 않는 법, 중국정부와의 관계 설정 등 중국 진출에 대한 모든 것을 아주 디테일한 부분까지도 이 책에 담아냈다.
김만기 박사가 중국과 관계를 맺어온 지 벌써 20여 년이 지났다. 그는 중국이 너무나 광활해 아무리 공부한다 해도 끝이 없고 그래서 항상 설레고 새롭다고 한다. 이미 오래전부터 중국의 가능성과 중요성을 목이 터져라 외쳤지만 공허한 메아림뿐이었다는 저자. 그러나 지금 전 세계가 중국을 보는 시선은 남다르다. 중국의 쉐화맥주가 중국 내수시장 판매만으로 세계 1위가 될 정도로 거대하다 보니 중국의 내수시장을 잡기 위해 모두가 사활을 건다.

우리나라 또한 중국을 보는 시선이 달라지고 있다. 중국 주식시장이 폭락하자 한국 주식시장에 빨간 불이 켜진다. 중국이 한 번 기침을 하면 한국은 몸살을 앓을 정도의 시대인 것이다. 사실 한국은 큰 기회를 만들어낼 수 있는 유리한 위치에 있다. 단지 한국이 기회를 제대로 잡지 못하고 있을 뿐이다.

우리가 중국을 알아야 할 이유는 너무나도 많다. 중국은 멀지 않은 미래에 또 다른 미국이 될 것이다. 영어만큼 중국어가 중요해질 것이고 공부, 취업, 직장, 사업, 모든 분야에서 중국이 매력적인 대상으로 떠오를 것이다. 이에 대해 김만기 박사는 “부정적으로 생각하거나 두려워할 필요는 없다. 제대로 알고 준비하면 이 새로운 바람은 기회이자 달콤한 미래가 될 수 있다”며 차근차근 중국의 시대를 준비하기를 권한다. 이 책은 현재 지구상에서 가장 역동적인 중국의 모든 것을 담아 보여줄 뿐 아니라 중국의 시대를 맞이하는 우리 모두에게 뜨거운 공부 열정과 실용적인 도움을 함께 전달할 것이다.

저자소개

중국투자전문가인 김만기 교수는 중국에 대한 이론과 실무를 겸비한 성공한 사업가이자 중국을 더 잘 이해하고자 끊임없이 노력하는 중국 전문가다.
그는 한중수교가 되던 해인 1992년 무일푼으로 중국 땅을 밟은 뒤, 한국인 최초로 베이징대학 유학생이 되어 국제정치학을 공부했다. 영국 런던대학에서 중국학 석사를 취득한 후에는 본격적으로 중국 사업을 시작했다. (주)헤럴드차이나 대표로 재직하면서 중국투자컨설팅을 했고, 이후 중국 사모펀드를 조성해 (주)랴오닝하이리더투자개발을 설립하고 중국 현지에서 사업을 추진했다. 중국 선양의 랜드마크가 된 28층의 거대한 쌍둥이 빌딩은 그가 성공시킨 대표적 투자 사례다.
국회 외교통상통일위원회 정책자문위원과 중국 지방정부 경제고문을 역임했고, 7000명이 넘는 베이징대학 한국 총동문회장을 역임했다. 한국외국어대학교에서 중국 경제로 박사학위를 취득한 뒤, 현재 숙명여자대학교 한중미래문화 최고경영자과정(SCUFU) 지도교수와 중어중문학부 겸임교수로 재직하면서 중국 사업가와 교육자로서의 삶을 병행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중국과 대만에 번역 출간된 『20대에는 사람을 쫓고 30대에는 일에 미쳐라』, 중국과 중국 사람들의 모습을 현실적으로 잘 그린 『중국 천재가 된 홍 대리 1, 2』(공저), 그리고 다양한 사람을 경험하면서 얻은 ‘기본에 충실하라’는 그의 삶의 철학을 담은 『관계의 재발견』이 있으며, 옮긴 책으로는 『차이나스리더스』가 있다. KBS, SBS, YTN, TV조선, tvN 등에 중국 전문가로 출연하고 있으며, 각 기관과 대학에서 강연 활동도 활발하게 하고 있다.
이 책에는 중국의 시대에 살아갈 사랑하는 딸 탄영이가 훗날 중국을 공부할 때 아빠의 경험과 생각이 도움이 되길 바라는 간절한 마음을 담았다.

목차

프롤로그_ 당신이 아직도 모르는 미지의 세계, 중국

01 운명의 중국
20대, 막다른 골목에서 운명처럼 중국을 만나다
공부를 해야 자유를 얻을 수 있었다
- 학교에 다니는 것 자체가 다행
- 절로 공부가 재밌어진 순간, 칭찬의 힘
- 농촌동 시골 소년, 더 넓은 세상을 꿈꾸다
한국 청춘을 멍들게 하는 명문대학병
- 나는 아직도 대학에 떨어지는 악몽을 꾼다
- 재수, 삼수 실패 후 길을 잃다
“왜 하필 중국이야?”
- 세상에 본래 길은 없다
- 철없던 중학생을 사로잡은 영웅호걸들
- 절박함은 두려움보다 강하다
작은 우연이 때로는 인생을 바꾼다
- 베이징대 입학을 결심하다
- 미엔빠오 택시 기사와 중국어 수업
- 베이징대 첫 수업의 날카로운 충격
희망과 절망은 함께 온다
- 활용하지 못하는 공부는 의미가 없다
- ‘함께’여서 더 효과적인 공부
영국에서 중국 공부하기
- 무모한 것과 용감한 것의 차이
- ‘그래서 네 생각은 뭐니?’
- 진짜 공부란 무엇일까?
- 영국 유학의 위기
- 발 빠르게 중국과 상생한 영국

02 두 얼굴의 중국
진짜 공부는 현장에 있다
중국인들을 이해하니 중국이 보인다
- 그들의 두 얼굴
- 중국 사람은 둥근 원이다
- 그들에게 체면은 목숨과 같다
- 사람은 모두 평등하다
백문이 불여일견! 여행이 공부다
- 남쪽은 달고 북쪽은 짜며 동쪽은 맵고 서쪽은 시다
- 중국어로 유럽 여행을 하다
- 서로 도우면서 발전하는 민족, 중국
늦게 출발했으니 남들보다 곱절은 더 열심히 살자
- 중국에서의 첫 사업 도전기
- 하고 싶은 일이 너무나 많다!
중국 투자 컨설팅은 또 다른 공부!
- 중국에 가져가면 없어서 못 판다고요?
- “나, 공산당 간부 알아요”
- ‘문제없다’와 ‘가능하다’의 진실
해도 해도 모자란 공부
- 무려 7년, 일과 공부를 함께한 시간
- 공부했다면, 이제 활용하라!
중국인을 이해하는 방법
- 환경에 대한 이해가 먼저다
- 관찰이 아닌 동거가 답이다
중국에 가면 중국법을 따르라!
- 비상식은 어디에나 있다
- 중국 공무원은 갑 중의 갑
- 싸우지 말고 타협하라
- 계약서는 안전장치가 아닌 안심장치일 뿐
난무하는 편법 속에 적법만이 답이다
- 중국인 명의로 사업해도 괜찮을까?
- 외국인에게 편법은 위험한 도박이다
만만디와 콰이콰이
- 유리할 때까지 기다리는 것이 진짜 만만디
- 이익 앞에서는 중국인들도 콰이콰이
작명, 중국에선 특히 더 중요하다
- 맥도날드 No, 마이땅라오 OK
- 중국명 상표 등록, 왜 중요한가
- 작명은 음차보다 뜻

03 베일 속의 중국
알수록 깊이 있는 나라, 중국
중국어, 몇 달이면 충분하다
- 한자 부담감을 덜면 쉬운 중국어
- 간체자, 보기만 해도 익숙해진다
- 성조를 외우지 말고 즐겨라!
- 중국어, 6개월 몰입하면 충분하다
삶 속에 녹아 있는 중국 고전의 향기
- 마음을 사로잡는 멋진 건배사
- ‘술을 권하려 하니, 거절하지 마시게’
- 지혜의 고전, 은유의 나라
꽌시는 ‘인맥’이 아니라 ‘우정’이다
- 얕은 꽌시 vs 깊은 꽌시
- 하루아침에 이루어지는 꽌시는 없다
- 하찮은 꽌시는 없다
- 사업에 필요한 꽌시 경영법
통역! 잘 쓰면 약, 잘못 쓰면 독
- 중국어가 유창해도 통역을 쓰는 이유
- 미묘한 뉘앙스의 행간을 읽어라
5000년 역사, 그리고 협상의 달인들
- 지피지기 백전불태(知彼知己 百戰不殆)
- 한국식 ‘빨리빨리’를 버려라
- “목적지에 도달하는 길이 한 가지 방법밖에 없겠소?”
- 애매모호에 대처하는 우리들의 자세
수시로 바뀌는 중국 정책에 해답이 있다
- 1년 만에 하늘과 땅 차이만큼 바뀌는 정책
- 중앙에 정책이 있으면 지방에 대책이 있다
- 10년 단위로 세우고 30년을 잇는 국가 전략
광활할수록 하나에 몰입해야 승부가 난다
- 하나의 아이템으로도 승부할 수 있다
- 맥도날드도 이긴 토종 패스트푸드 ‘더커스’

04 기회의 중국
한국만 빼고 다 아는 가능성의 땅, 중국
네 마리의 작은 용을 넘어 승천하는 중국
- 미국만 아는 촌놈, 우물 안 개구리가 될 수 있다
- 긴 안목으로 새판을 짤 줄 아는 나라
세계 2위의 중국, 그러나 지금부터 시작이다
- 중간재 수출 잔치는 끝났다
- 추격자에서 추월자로 변신한 중국
- 현재의 중국 기술보다 앞으로가 더 무섭다
중국과의 윈윈, 가능하다
- 한국은 더 이상 매력 없는 나라?
- 「대장금」에서 「별에서 온 그대」까지
- 한국의 지정학적 위치도 경쟁력이다
온라인은 국경을 초월한다
- 중국, 최고 부호 3인방이 모두 IT 기업인
- 중국 온라인 시장, O2O로 진화 중
- 자금력이 약한 중소기업의 희망, 온라인
결국은, 사람이 힘이다
- 만인계획, 인재를 위해서라면 아끼지 않는 나라
- 미국의 목표, 중국 전문가 10만 명
고래 싸움을 대하는 새우의 지혜
- G2의 대립, 위기가 아니라 기회다
- 계획은 신중하게 행동은 과감하게

에필로그_ 아직 중국 진출의 기회는 열려 있다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