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홈페이지에서 로그인 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 발가락
  • 발가락
    <이보나 흐미엘레프스카> 저/<이지원... | 논장
콘텐츠 상세보기
왜 조선은 정도전을 버렸는가


왜 조선은 정도전을 버렸는가

이한우 | 21세기북스

출간일
2009-06-09
파일형태
PDF
용량
3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권력을 쥔 자의 손에서 만들어진 조선의 역사, 그 이면에 담긴 진실 혹은 거짓 민첩하면서도 통찰력 넘치는 조선 시대의 역사서! 세상의 모든 호기심에 답하는 책『WHY』시리즈《왜 조선은 정도전을 버렸는가 | 조선 역사의 56가지 진실 혹은 거짓》. 이 책은 정사 「조선왕조실록」과 야사 속에서 다양한 관점으로 기록된 56가지 흥미로운 일화들을 정사와 야사의 비교, 분석을 통해 새로운 시각으로 논하는 것이다. 이성계를 도와주고 조선을 세운 개국공신이자 조선 초 최고 실세였던 정도전. 그러나 그는 이방원의 왕자의 난을 통해 제거된다. 뿐만 아니다. 조선 최고의 명정승이었던 이준경은 조선 후기의 당파 논리에 의해 역사에서 사라져 버려야 했으며, 뛰어난 능력을 지니고 있었던 정조는 개인적인 복수심 때문에 피비린내 나는 보복을 전개했다. 이처럼 이 책은 다양한 사실들을 재조명하여 조선 역사 전체를 복원해 나간다. 조선인들의 뛰어난 역사의식 속에서 태어난 조선의 정사와 문집들을 분석하며, 저널리스트 출신 저자 특유의 민감한 통찰력으로 이러한 역사적 사실들을 새롭게 묘사해 나간다. 과거의 역사를 통해 현대를 반추하는 역사서이다.

저자소개

이한우 1961년 부산에서 태어나 고려대 영문과, 철학과 대학원을 마치고 한국 외국어대에서 서양철학으로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1990년부터 언론사 생활을 시작해 중앙일보 뉴스위크, 문화일보를 거처 1994년부터 조선일보에 근무하고 있다. 취재 분야는 학습과 출판이며, 2002년과 2003년에는 논설위원을 역임했다. 현재는 출판 팀장으로 일하며 철학 분야 번역과 한국사 분야 저술 활동을 병행하고 있다. 저자는 7년 넘게 이뤄진 『조선왕조실록』의 연구, 분석을 통해 조선 500년 역사를 새로운 관점에서 기술한 『왜 조선은 정도전을 죽였는가』를 출간하였다. 이 책은 우리가 잘 모르고 있거나 잘못 알고 있었던 역사 속 56가지 사건을 재조명하고, 이런 사건들이 현실과 어떠한 연관성을 가지고 있는지 깊이 있는 필치로 분석해 냈다. 그 동안 번역한 책으로는 『해석학이란 무엇인가』, 『역사의 의미』, 『여성 철학자』, 『안전의 원칙』 등 30여 권이 있으며, 저술한 책으로는 태종, 세종, 성종, 선조, 숙종, 정조 등 6명의 조선 군주를 시리즈로 다룬 『이한우의 군주열전』과 『우남 이승만, 대한민국을 세우다』, 『한국은 난민촌인가』 등 10여 권이 있다.

목차

저자의 말 들어가는 말: 정사와 야사 제1장 조선은 군주의 나라이다 흥미로운 일화와 사건으로 왕들의 삶을 재구성하다 왜 이성계를 고려의 임시 국왕이라 했을까? 아버지와 형과 아들, 자신을 왕으로 만든 태종 경복궁과 창덕궁에 얽힌 부자 간의 애증 왜 왕들의 불꽃놀이는 놀이가 아니었을까? 세종의 두 얼굴, 지성사대와 군비 확충 한 잔 술의 정치, 애주가 세조의 주석 정치 너희가 선조를 아느냐! 선조에 대한 오해를 풀다 정조는 정말 성군이었을까? 세종과 정조의 리더십 비교 제2장 칼날 위 군주의 길을 가다 벨 것인가, 베일 것인가? 왕들의 정치 생존법을 밝히다 얼굴의 정치학, 어진에 감춰진 정치 논리 왕의 온천행이 민감한 정치 사안이었다? 압록강을 넘으며 익힌 왕들의 국제 감각 명분과 실리의 충돌, 해외 파병 주역으로 조선의 미래를 꿈꾸다 왕위 계승의 덫, 선위 파동과 대리청정 왕권과 신권, 실록에서 격돌하다! 제3장 왜 그들은 권력과 멀어져야 했는가? 권력을 지양하지만 또 지향했던 왕실 종친의 삶을 들여다보다 섹스 스캔들의 최대 피해자, 효령대군 무인 수양대군 대 예인 안평대군 현직 국왕의 친형으로 산다는 슬픔 쫓겨난 적자, 제안대군의 비애 연산군 시대 음부 열전 순화군, 악행의 화신이 되다 소현세자빈 강씨의 저주 궁중 암투의 불씨, 3복 왕이 되지 못한 왕의 아버지들 건축과 의례로 왕실의 권위를 되찾다 제4장 왜 우리는 명신보다 충신을 기억하는가? 왕을 이끌고 돕고, 때로는 배반한 신하들을 살펴보다 충신과 간신을 논하다 왜 조선은 정도전을 버렸는가? 명신 하륜의 국토 개조 계획 운하를 건설하라! 한명회, 압구정으로 성종을 농락하다 충정의 화신에서 반정의 공신까지, 박석명 집안을 해부하다 왜 최고의 명문가 광주 이씨 집안은 한순간에 멸문당했을까? 이준경을 조선 최고의 정승으로 꼽는 이유 이황과 이준경, 두 명신의 엇갈린 인생 행보 이황의 유유자적 전국 유람 성삼문은 진정한 충신일까? 제5장 관가를 알면 조선이 보인다 조선 500년을 지탱해 온 관가의 이모저모를 들여다보다 조선 관리의 첫 번째 조건은 무엇인가? 조선 판 신입신고식, 공포의 신래침학 성균관 동맹 휴학 구너당의 타당한, 혹은 타당하지 않은 이유 문제의 술을 문제 삼지 않은 조선의 관가 조선의 청와대 비서실, 승정원 장원급제 타이틀과 관운의 상관성은? 검찰과 언론의 대립, 사헌부와 사간원 제6장 조선 사람들은 어떻게 살았을까? 각양각색의 조선 사람들에게서 진짜 조선을 찾다 호가 훌륭하다고 인생이 훌륭한 건 아니다? 이름에도 부모의 꿈이 담겨 있다 신분 상승의 꿈, 뛰어난 의술로 이루다 발명가가 아닌, 금속 전문가 장영실 사방지는 정말 남녀 양성 인간이었을까? 조선 최고의 음란 서생 박생 조선인들을 공포에 떨게 한 잔인한 형벌 가객 이한우, 제주의 신비를 노래하다 울릉도의 수호신 안용복 제7장 왜 그들은 조선을 거부했는가? 난세의 민심에서 조선의 치부를 읽다 도명이 골백번도 더 바뀐 충청도의 수난 시대 이괄, 왕을 내쫓다 조선 유언비어사 500년 아이들의 노래가 세상을 비웃다 헛소문 하나에 한양이 발칵 뒤집히다 자료출처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