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홈페이지에서 로그인 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 짜증방
  • 짜증방
    <소중애> 글/<방새미> 그림 | 거북이북스
콘텐츠 상세보기
뒤에 서는 기쁨


뒤에 서는 기쁨

권영상 | 좋은생각

출간일
2010-11-15
파일형태
PDF
용량
12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동화ㆍ동시 작가 권영상이 말하는 우리 인생의 작디 작은 희망 발견기. 아파트 베란다에서 만난 달콤하고도 풍요한 달빛, 오랜 갈망 끝에 찾아갔던 아름다운 사막, 신비한 생명력을 품은 다섯 평짜리 밭, 때로 웃음을 때로 눈물을 자아내는 아이들 등 일상 속에서 얻은 다양한 소재로 아름다운 인생을 그려낸다.

저자소개

저자 권영상 뒤꼍 문을 열면 아름다운 호수가 홀짝 나타나는 강릉의 초당에서 태어났다. 어린 시절 지엄한 대관령과 마주하며 살던 어느 날, 신기류처럼 마을로 들어온 기차 미카 25를 통해 지도에서 보던, 고향 바깥의 세상을 비로소 인정하게 되었다. 앳된 소년 시절부터 어머니는 다시 일어나기 어려운 오랜 병환으로 몸져누우셨다. 아버지는 글을 모르셔도 어머니를 살리겠다는 집념이 있으셨다. “보리씨만 한 희망에도 끈을 놓지 말라.” 아버지는 이 말을 믿으셨다. 어머니의 우환 때문에 남들보다 학교 입학이 늦었고, 고교 때 영어 선생님이 들려주시던 테니슨의 <이녹 아든>이 새로운 세상으로 이끌었다. 거기에 문학이 있었다. 문학이 외로운 나를 살렸다. 그 보답으로 이번에는 문학을 살리기로 했다. 교단에서 아이들을 만났고 자연스럽게 시와 동화를 썼다. 글을 쓴 지 30여 년 동안 《실 끝을 따라가면 뭐가 나오지》 《구방아, 목욕 가자》 《잘 커다오, 꽝꽝나무야》 등의 동시집과 《내 별에는 풍차가 있다》 《둥글이 누나》 등의 동화집 30여 권을 출간했다. 세종아동문학상, 새싹문학상, MBC창작동화대상, 소천아동문학상 등을 받았다. 수림처럼 빼곡한 서울의 아파트 사잇길을 걸으면서 여전히 강릉 사투리를 달고 산다. 나침반이 필요할 만큼 길 찾는 데 서툴다. 그래도 중얼중얼 우리 가락을 부르며 골목길을 걷거나 틈만 나면 근교 산을 오르기를 즐긴다. 다섯 평 내 땅 주말농장에 몰두하기를 좋아한다. 한 줄 배추와 한 줄 무와 한 줄 쪽파 이랑을 들여다보는 게 좋다. 술을 마시면 술에 취할 줄 알아 길거리 벤치 신세지는 걸 좋아한다. 무엇보다 아내가 있어 좋고, 단 한 놈 딸이 곁에 있어 주어서 참 좋다. 한 번도 인생을 계획해 본 적이 없다. 오랫동안 우연한 인생을 살아왔다. 내가 지구에 온 것도 우연이다. 대관절 우연하지 않은 것이 세상에 어디 있단 말인가. 내 글의 근원도 역시 그러하다.

목차

작가의 말 1장 때때로 누리는 즐거운 안식 Poetry : 빈둥빈둥빈둥 나는 누구인가 그 나이엔 은신처가 필요하다 등짐의 무게로 사는 인생 참 행복해 보이는 남자 아빠, 울지 말아요 말로만 시골 타령 소중한 다섯 평 힘든 것도 다 한때여 샘터에 가는 이유 물통의 물은 언제 받으려고? 장광사에 내려놓은 시간들 골목길이 좋다 토끼 여기와 나 2장 우리 집으로 가는 길 Poetry : 암만 추워도 세상을 어린애같이 살다니 곰국 2인분 노래 한 곡 불러 다오 자, 이쪽에 서라 어머니가 쓰고 간 편지 일요일의 자장면 지금 아빠와 같은 방향으로 서 있어요 세상 모든 아버지의 바람 목발에 실린 아내의 무게 3장 경이롭고 아름다운 일상 Poetry : 세상이 달라 보여요 여보, 보름달 떴어 드퓌의 나방 파란 고등어 현정이 김선호 사랑한대 저녁 값의 한 모퉁이 소년과 자전거 두 팔 가득한 아기의 무게 마음을 고요하게 하는 것들 뒤에 서는 기쁨 달랑무 다섯 단 행복을 만들 줄 아는 착한 손길 군에서 온 들꽃 편지 열세 살 인생 다 살게 마련일 테지 엄마와 딸, 그 딸의 딸 네가 행복했으면 봄을 기다리는 마음 4장 사람은 무슨 힘으로 살까 Poetry : 내가 할머니에게 들은 이야기 다시 태어난다면 보리씨 한 톨 희망 초록빛 설해목 형님과 호두나무 그냥에게 받은 상처 즐겁게 사시니 구두도 즐겁겠구려 축하해요, 수녀님 권영상 선생님이세요? 못 세 개 값 200원 12월의 캐롤송 농담도 잘하시네요 레모네이드 사랑 그것은 착륙이었다 5장 고마운 평생 친구, 고향과 자연 Poetry : 제일 처음 느낀 기억 대관령이 나를 가르쳤다 감자 서리 마당을 갖고 싶다 어린 시절의 영웅들 방솔의 신비로움 마른 풀 냄새 여름날의 고향집 툇마루 오래된 미래의 이야기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