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홈페이지에서 로그인 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다감 선생님은 아이들이 싫다


다감 선생님은 아이들이 싫다

<금민철> 저 | 아프로스미디어

출간일
2021-04-12
파일형태
ePub
용량
30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가슴이 따뜻해지고 울컥해지는 힐링 미스터리 연작소설

더는 힘들어하지 말아 달라는 말을 남기고 자살로 세상을 떠난 언니. 다감은 언니 다정의 마음을 눈치채지 못한 자신이 원망스러워 견딜 수 없다. 언니는 왜 자살을 한 것일까? 왜 우리 가족을 떠나 버린 걸까? 무슨 일이 있어도 언니의 마음을 알고 싶었던 다감은 언니처럼 초등학교 교사가 되기로 결심한다.

그리고 수년 후, 다감은 뜻하던 대로 교사가 되어 길벗 초등학교로 발령을 받는다. 하지만 교사의 일은 적성에 맞지 않고 언니에 대한 기억으로 아이들이 거북하다. 다감은 교사의 자격이 없는 자신이 언니의 마음을 알 수 있을지 불안하기만 하다. 그러던 어느 날, 다감은 학교 엘리베이터에 목을 매어 자살을 시도하는 시아를 구해 내게 된다. 그리고 시아를 대하는 어른들의 태도를 보며 마음속에서 알 수 없는 감정이 끓어오르는 것을 느끼는데…….

좀처럼 아이들에게 마음을 열지 못하던 초등학교 선생님 다감은 자살 미수, 살인 사건, 방화 사건, 학교 폭력 등 아이들과 관련되어 예사롭지 않은 일들을 겪게 된다. 진실을 알기 위해 사건을 하나둘 해결해 나가며 다감은 자신의 내면에서 아이들의 존재가 조금씩 커져 가는 것을 느낀다. 큰 슬픔으로 흩어졌던 마음의 퍼즐을 맞춰 가는 휴먼 미스터리 연작소설 『다감 선생님은 아이들이 싫다』는 한 명의 교사로 성장하는 다감과 삶의 아픔을 딛고 꿋꿋하게 일어서는 아이들을 통해 독자의 마음에 따뜻한 온기를 전해 줄 것이다.

저자소개

1989년 경기도 의왕에서 출생했다. 2014년 한신대 문예창작과를 졸업. 같은 해, 계간 『미스터리』 가을호에 투고한 「엄마들」로 한국추리작가협회 신인상을 수상하였다. 2015년 「낯선 아들」로 한국추리작가협회가 최우수 단편에 수여하는 황금펜 상을 받은 데 이어 2016년 「유일한 범인」으로 최초로 황금펜 상을 2년 연속 수상했다. 2015년에 단편 「귀로」가 드라마로 각색되어 KBS [라디오문학관]에서 방송된 바 있다. 한국추리작가협회 작가들과 함께 『1973년 여름, 베를린의 안개』(2015), 『리벤지 바이 블러드』(2017), 『굿바이 마이 달링, 독거미 여인의 키스』(2018)를 출간했다.

목차

프롤로그
1장 시아의 꿈
2장 은경이의 결심
3장 다감의 마음
4장 태근이의 약속
5장 현수의 세상
6장 다정의 이유
에필로그
작가의 말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