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홈페이지에서 로그인 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육아의 가벼움과 무거움


육아의 가벼움과 무거움

<조민경> 저 | 지식과감성#

출간일
2021-02-16
파일형태
ePub
용량
118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아이를 낳는 일보다 기르는 게 더 힘들다는 말에 백번 공감이 간다. 나조차도 흠이 많고 부족한 사람인데 한 아이를 키우려고 하니 여간 어려운 일이 아니다. 육아를 하면서 항상 기억해야 할 것은 아이를 볼 때 나를 돌아봐야 된다는 것이다.
본문 <마음공부가 필요합니다> 중

저자소개

내 인생에 결혼은 없다고 했는데 결혼을 했고, 난 집에만 있는 성격이 아니라고 했는데 아이가 생기자 과감히 일을 포기했고, 아이는 하나만 낳을 거라고 했는데 아이 둘의 엄마가 되었습니다. 인생에 ‘절대로’라는 말은 소용없나 봅니다. 그 대신 인생에는 ‘생각지도 못한’이라는 말이 어울리는 것 같습니다. 첫 아이를 키우면서 생각지도 못한 일들이 수없이 벌어졌습니다. 제대로 인생의 쓴맛, 단맛을 보게 되었지요. 그러면서 엄마로서, 한 인간으로서 성장하게 되었습니다.

개인의 삶에 국한되었던 관심이 타인(아이뿐만 아니라 다른 사람들)과 사회 그리고 전 지구적으로 관심이 확장되는 경험을 하며 한 아이를 키우는 일이 정말 대단한 일이라며 감탄도 하고 그 책임감과 버거움에 버둥거리기도 했습니다. 그런 경험과 생각을 『육아의 가벼움과 무거움』에 담았습니다. 육아라는 끝나지 않을 여정에 이 책이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목차

프롤로그

아무도 말해주지 않은 임신 증상
임신 증상은 입덧만 알고 있던 무식자, 생각지도 못한 증상들과의 사투

자연 분만도 다 하는 것이 아니구나
자연 분만을 꿈꾸다 유도 분만하고 제왕 절개한 사연

모유 수유도 다 되는 것이 아니구나
모유 수유가 이렇게 힘든 것인지 나는 몰랐네

엄마는 디테일해야 된다
예방 접종 맞고 부작용이 발생할 줄이야

육아 친구 동요
동요가 이렇게 아름다울 줄이야

육아 필수 아이템
커피도 못 마시던 사람이 엄마가 되더니 매일 커피를 들이켜게 되었다

육아 2인조
엄마가 되니 엄마가 더 애틋해졌다

내 친구는 어디에
결혼과 육아는 친구 관계에 쉼표를 찍게 만든다

너의 무한한 가능성을 응원해
혹시 아이들의 생각의 공간에 울타리를 치고 있지는 않나요?

마음공부가 필요합니다
육아의 길은 수행의 길

꽃으로도 때리지 마세요
진정한 훈육 방법을 공부할 시기입니다

좋은 것만 먹이고 싶은 엄마 마음
우리 가족이 먹는 음식에 대해 알고 선택할 권리를 지키고 싶어요

육퇴여, 오라
육아도 워라밸이 되나요?

잘 노는 아이로 키우자
노는 방법을 잘 안다는 것은 인생에 있어 축복이다

전지적 엄마 시점
엄마의 시각으로 보는 세상은 너무도 달랐다

치느님에게 작별을 고하다
인간을 위해 당연히 존재해야 하는 것은 없다

아이와 함께 상상의 세계로 들어오세요
모든 사물이 살아 있는 아이의 세계, 마음껏 놀자

세 번의 죽음
아이를 낳고 가장 두려웠던 것은 아이의 죽음이었다

(남긴) 밥 잘 먹는 예쁜 엄마
아기가 남긴 밥도 이제 아무렇지 않게 먹어요

청개구리를 낳았나 보다
점점 고집이 세지고 자기주장이 강해지더니 결국 청개구리가 되었다

아이 마음속 클래식 씨앗 심기
아이와 함께 클래식을 즐길 수 있는 삶을 위하여

소심하게 말해보는 육아 팁들
육아 3년 차인 나에게도 육아 노하우가 있었으니…

종교 없이 아이 키우기
종교보다는 과학과 철학이 너의 곁에 있기를

엄마는 분리 불안, 아이는 쏘 쿨(SO COOL)
드디어 아이를 어린이집에 보냈다

어린이집에서 문신한 엄마를 만났다
나도 모르게 저지른 편견이라는 잘못

어린이집 등원 거부 극복기
쏘 쿨(SO COOL)했던 아이의 등원 거부 그리고 극복

아이의 ‘왜(WHY)’ 공격이 시작되었다
꼬마 철학자이거나 꼬마 악당이거나

아빠, 핸드폰은 넣어두세요
아이와 놀지 못하는 아빠, 아빠와 놀고 싶은 아이

아이 두고 여행 가기
엄마 놀러 갔다 올게, 잘 있을 수 있지?

둘째 선언
나는 더 행복하고 더 용감해졌다

에필로그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